KFA, 전력분석관 및 피지컬코치 워크숍 개최

2주전 = 2020년 11월 23일 08시 30분
KFA, 전력분석관 및 피지컬코치 워크숍 개최
KFA가 국내 전력분석관 및 피지컬코치의 역량 강화를 위한 워크숍을 개최한다.

KFA는 오는 12월 10일과 11일 이틀에 걸쳐 파주NFC에서 전력분석관 및 피지컬코치 워크숍을 연다.

워크숍은 국내에서 활동하는 전력분석관 및 피지컬코치의 전문성을 증진하고, 인재풀을 지속적으로 관리하기 위한 목적으로 진행된다.

10일 개최하는 전력분석관 워크숍은 올해 처음 열리는 행사다.

K리그 1,2 소속 분석관 및 유스 분석관, KFA 전임 및 파트분석관 27명을 초청할 예정이다.

전력분석관의 인재상에 관한 김보찬 분석관의 강연과 조별 토론을 진행할 예정이며 2019 FIFA U-20 월드컵 준우승을 이끈 정정용 감독(현 서울이랜드 감독)이 초청 대담자로 나선다.

11일 열리는 피지컬코치 워크숍은 작년에 이어 2회째다.

KFA 전임 피지컬코치와 국내, 외에서 활동하는 전문 피지컬코치 중 37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오성환 KFA 전임 피지컬코치가 주강사로 참석하며 초청 강연(강연자 미정)이 예정돼있다.

김동기 KFA 전력강화실장은 “KFA는 축구 과학의 중요성을 인지해 지난해 피지컬코치 워크숍을 실시한 데 이어 올해는 전력분석관 워크숍을 신설했다.

또한 올해부터 전력분석관 전문가 과정을 신설해 전문가 양성에도 힘을 쏟고 있다”면서 “이번 워크숍을 통해 국내 전력분석관 및 피지컬코치의 역량이 높아지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
출처=업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