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북도교육청, 방역 긴장으로 시작된 중등임용시험 응시율 90.3%로 마무리

4일전 = 2020년 11월 23일 08시 26분
전라북도교육청, 방역 긴장으로 시작된 중등임용시험 응시율 90.3%로 마무리
전라북도교육청은 21일 치러진 중등교원임용시험이 노량진 임용단기 학원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발생에 따른 비상 사태 속에 방역 긴장으로 시작하였으나 응시율 90.3%로 마무리 되었다고 밝혔다.

오전 9시부터 오후 2시 20분까지 치러진 이 날 시험에는 접수인원 3,118명 중에 2,815명이 응시하였으며, 전년도 응시율 91.7%에 비해서 약간 낮은 응시율을 보였다.

전라북도교육청은 전일 노량진 학원발 확진자 발생 속에서 종일 비상대책상황으로 돌입하였으며, 교육부 및 보건소 등과 실시간으로 상황을 공유하여 노량진 학원 이용 응시생에게 코로나19 검사를 받도록 안내하였다.

노량진 임용단기 학원 관련 자가격리 대상자는 음성 확인을 받은 후 전라북도교육청 2층 강당에 마련된 별도시험장에서 응시하였으며, 검사를 실시하였으나 시험 전까지 결과 통보를 받지 못한 응시생은 또 다른 별도 시험장을 마련하여 다른 응시생과 분리해 시험을 진행함으로써 전파 가능성을 차단하였다.

노량진 임용단기 학원을 다녀온 다수의 응시생이 시험에 응시하였으나 다행히 시험은 별다른 사건 없이 치러졌으며, 시험 종료 이후 추가적인 감염 우려 여부에 대해서는 면밀하게 살펴볼 계획임을 밝혔다.

...
출처=업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