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봉오동·청산리 전투 100주년 기념 사진전

6일전 = 2020년 11월 23일 08시 29분
세종시, 봉오동·청산리 전투 100주년 기념 사진전
‘독립전쟁, 그 현장을 가다’를 주제로 하는 역사기록 사진전이 23일부터 26일까지 4일간 세종특별자치시청 1층 로비에서 열린다.

이번 사진전은 이북 출신인 홍범도 장군의 봉오동·청산리전투 100주년을 맞아 이북5도위원회 세종사무소(소장 박민수)가 주관한다.

이번 사진전에 전시되는 사진은 독립운동가 규암 김약연 선생의 증손자인 김재홍 함경북도지사가 제공했다.

사진전은 총 5부로 구성되며, 제1부는 ‘북간도에 세운 이상향 명동촌과 용정’, 제2부는 ‘항일민족의식 함양 북간도 민족학교’, 제3부는 ‘북간도 항일무장조직 철혈광복단’를 주제로 한다.

제4부는 ‘항일무장독립운동과 봉오동·청산리전투’, 제5부는 ‘간도참변과 일제의 한인 탄압’을 주제로 펼쳐져 북간도 지역 항일독립투쟁의 다양한 모습과 일제의 잔혹한 만행을 함께 살펴볼 수 있다.

이번 사진전은 코로나19 감염예방을 위해 거리두기, 마스크 착용, 열 체크 등 철저한 방역 수칙 준수 하에 개최될 예정이다.

이춘희 시장은 “이번 사진전은 치열했던 독립전쟁의 현장 속 수많은 애국지사들의 숭고한 독립정신을 다시 한 번 되새기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이북도민 화합, 자유민주주의 함양 등에 기여하는 뜻깊은 행사에 많은 시민들의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
출처=업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