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악구, '대한민국 문화경영 대상' 수상

1일전 = 2020년 11월 23일 08시 23분
관악구, '대한민국 문화경영 대상' 수상
관악구가 ‘2020년 대한민국 문화경영 대상’에서 지방자치부문 대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헤럴드경제와 코리아헤럴드가 주최하고, 월간파워코리아가 주관하는 ‘대한민국 문화경영 대상’은 건전한 조직문화를 창출하고 사회 각 분야에서 뛰어난 경쟁력을 지닌 인물, 기업, 기관 등을 발굴하여 국내‧외에 널리 알리고자 제정된 상으로, 올해 15회째를 맞았다.

구는 민선7기 출범 이후 ‘강감찬 장군을 품은 역사도시’를 표방하며 성공적으로 도시브랜딩을 이뤄 낸 성과를 인정받아 지방자치부문 대상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특히, ▲친근감 넘치는 강감찬 캐릭터 개발 ▲‘제1회 우리동네 캐릭터 대상’ 특별상 수상 ▲남부순환로 강감찬대로 명명 및 명예도로 지정 ▲지하철 2호선 낙성대역 낙성대(강감찬)역 병기 ▲강감찬 테마 마을버스 운행 ▲강감찬 스마트 그늘막 설치 등 도시 일상 곳곳에서 강감찬 장군의 발자취를 느낄 수 있게 한 점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또한 기존 강감찬 장군의 호국정신을 기리던 ‘낙성대 인헌제’를 서울 대표 문화관광축제인 ‘강감찬 축제’로 발전시켰고, 낙성대공원 관리사무소를 ’강감찬 전시관‘으로 리모델링해 주민들에게 개방했다.

한편, 구는 지역 내 대표 휴식공간인 도림천을 강감찬 장군 탄생설화를 담은 ‘별빛내린천’으로 브랜드 네이밍했으며, 도시농업 복합시설인 ‘강감찬 도시농업센터’ 개관을 추진하는 등 강감찬 장군의 역사문화를 계승, 성공적인 도시브랜드 구축을 위한 꾸준한 노력을 이어가고 있다.

박준희 구청장은 “구정 전 분야에 강감찬 도시 브랜드를 적극 활용해 주민의 자긍심을 높이고, 지역 이미지 제고를 통한 지역 발전에도 기여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명실상부 역사와 문화가 살아 숨 쉬는 강감찬 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출처=업코리아